명언모든 정부는 양보와 교환의 원리 위에 세워져 있다. – 뷰크

 

좋은글소나무 우거진 시냇가에 지팡이 짚고 홀로 간다. 서는 곳마다 구름은 찢어진 누비옷에 일어나느니. 대숲 우거진 창가에 책을 베개삼아 편히 눕는다. 깨고 보니 달빛이 낡은 담요를 비추누나. – <채근담> 自然篇

좋은글소나무 우거진 시냇가에 지팡이 짚고 홀로 간다. 서는 곳마다 구름은 찢어진 누비옷에 일어나느니. 대숲 우거진 창가에 책을 베개삼아 편히 눕는다. 깨고 보니 달빛이 낡은 담요를 비추누나. – <채근담> 自然篇귀

자기계발낙관적이어서 해로울 것은 없다. 나중에도 얼마든지 울 수 있으니까. ―L.S.L.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